진료시간
평 일 : 오전 9시30분 ~ 오후 7시
토요일 : 오전 9시30분 ~ 오후 5시
공휴일 일요일 : 휴 진

  ┃ 병원이벤트 의원안내진료안내치료상식질환상식관리상식제품안내약품정보가격정보의료정보취미생활


전 문 크 리 닉

기미.미백

여드름

점.문신

흉터.상처

모공

탈모.제모

비만.체형

보톡스.필러

레이져.고주파

스킨케어

알레르기

 성모피부과
관리상식
피부관리의 일반적인 상식과
방법을 알려 드립니다.
보습관리

피부의 각질층은 죽은 세포로 되어있고 그 성분의 대부분은 단백질이다

이 단백질에 수분이 적당히 있어야만 피부는 부드럽고 윤기가 나며 탄력성이 있어 젊고 싱싱하게 보인다. 피부가 거칠고 당기는 느낌의 건성피부는 적절한 수분 유지 의 수단이 필요한데 대략 나이 25세 이후 부터는 신경을 써야하며 아토피성 피부의 체질은 어려서 부터 정성을 드려야만 한다

적절한 수분유지는 피부의 탄력성을 유지하여 싱싱한 피부로 보이게 하며 이렇게 꾸준한 관리를 하면 노화를 지연시키기도 한다

피부의 수분 유지는 피부의 적절한 각질층의 상태가 되어야 하며 보습물질과 피부표면의 지방층을 유지시켜야 한다



25세 이후 피부관리에 신경 써야



적당한 수분 유지 노화 지연



거칠어진 피부와 건성피부는 각질층이 약한 상태임으로 과도한 때밀이는 하지 말아야 하는데 일반적으로 거친 피부를 때를 밀어서 깨끗하게 하려는 경향이 일반 사람들에게 있다.그로 말미암아 피부상태를 악화시키는데 심지어 피부염을 일으키게 까지 하여 병원을 방문한다. 예를 들자면 강한 세제를 이용하여 빨래를 하면 빨래가 깨끗해지는데 반면 손은 거칠어 진다. 정도 이상의 과도한 씻음은 피부를 상하게 하는 것이다.

피부의 각질층이 상하고 나면 아무리 좋은 화장품도 제 효과를 내지 못한다.

다음으로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준다. 물을 많이 마셔서 전신의 탈수현상을 막아 주는 한편 전신의 신진대사를 증진시키면서 피부에도 물을 공급해준다.

화장품을 바르기 전이라든가 약을 바르기 전에 물을 발라서 피부가 먼저 촉촉하게 한다.

물은 미네랄 성분이 많은 온천수나 광천수를 이용하거나 적절한 식염수를 이용하는 것이좋은 방법이다.다음으로 보습물질을 유지하기위해 모이스취크림을 바른다

보습물질이란 피부각질층 내에서 물이 증발하거나 몸속으로 흡수되는 것을 막도록 수분을 붙잡아준다. 보습 물질은 우리 몸 속에서도 생기는데 수용성이라 물에 녹아 나오기 때문에 물에 오래 담그거나 씻을 경우 비누를 사용하지 아니하더라도 피부가 건조해지는 이유가 된다. 다음으로 유지방 성분의 화장품을 발라서 피부의 수분이 과도하게 증발하지 않도록 한다.

기초 화장품이 대부분 이런 적절한 피부의 수분유지를 위해 사용되어 지는 것이다.

유지방 성분이 많거나 오랜 시간 화장을 하는 경우는 피부의 수분 증발을 막아 수분이 과도한 각질층이 됨으로 인하여 부풀고 부석부석한 피부가 되며 피부의 이완을 가져와 노화현상을 촉진 시키는 것으로 되어 있음으로 오랜 시간의 지나친 화장은 피하는 것이 좋다. 아스트리젠트는 이런 피부를 건조시켜 피부에 긴장을 주는 것이다.

피부과에서는 피부의 각질층을 강화 시키며 보습물질과 피부지방층을 적절히 유지 시켜주는 기능성의 바디크림을 마련하고 추천하여 주고 있다.